2017.02.0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국내

이재용 고발에 국조특위 '만장일치', 혐의는?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정조사특별위원회이 삼성그룹 총수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국회 청문회 위증 혐의로 고발했다.

국조특위는 12일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이 부회장을 국회에서의 증언·감정 등에 관한 법상 위증 혐의로 고발하는 안건을 상정시켜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이는 전날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요청에 따른 조치다.

현행법상 '국회에서의 증언, 감정 등에 관한 법'에 의하면 국회에 출석한 증인이 허위 진술을 할 경우,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도록 규정돼 있다.

특검팀은 국조특위에 보낸 공문에서 '지난해 12월 6일 1차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한 이 부회장이 대통령으로부터 뇌물을 요구받고 삼성그룹 임직원들에게 지시해 삼성그룹 계열사로 하여금 대통령이 지정한 곳에 뇌물을 공여했음에도 그런 사실이 전혀 없다는 취지로 증언한 부분에 대해 허위 진술한 단서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어 국조특위는 이날 '국조특위 활동결과보고서 채택의 건'을 의결했다. 이외에 KT와 포스코를 상대로 대국민사과 등의 조치를 요구했다.

한편 국조특위는 지난 9일 위원회 활동기한 연장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의결했지만 여야가 합의를 이루지 못해 이날 전체회의는 사실상 마지막 회의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국조특위의 공식적인 활동 종료 시점은 오는 15일이다.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