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이벤트/행사

저렴한 제수용품에 이색 볼거리까지…새벽·해안시장으로 오세요

부산 서구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앞두고 이색 볼거리로 손님맞이



부산 서구 충무동 새벽시장과 해안시장이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앞두고 방문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만한 이색 볼거리를 준비하고 본격적인 손님맞이에 나섰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새벽시장 아케이드 천장에 설치된 새로운 조형물들이다. 빨강·주황· 노랑·초록·파랑의 다섯 마리 물고기는 최대 5m에 달하는 대형 조형물로, 천정에 와이어로 고정돼 있어 언뜻 아케이드 안을 헤엄치는 것처럼 보인다. 이 조형물은 새벽시장이 해안가에 위치한 점과 특산물이 생선들이라는 점에서 착안해 만들어졌다.  
  
새벽시장 전망대의 포토존도 새로운 볼거리다. 이 전망대는 영도대교와 롯데백화점, 그리고 남항대교가 한 눈에 보이는 조망으로 인기를 끌어왔는데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기념사진도 남길 수 있도록 포토존을 마련한 것이다. 포토존에는 오랜 시간 시장에서 터를 잡은 상인의 이야기를 빌어 이른 새벽 생선이 가득 담긴 대야를 이고 시장으로 향하는 할머니와 잠에서 덜 깨어 길을 따라나서는 어린아이의 모습이 입체 조형물로 제작·설치됐다.

전통시장의 특색에 맞는 연등축제도 준비돼 있다. 시장을 찾은 고객이 연말연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450m 가량을 이색 연등거리로 조성했다. 이색 연등은 소쿠리와 간판 천(플렉스 천) 등 시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친숙한 물건을 리사이클링했으며, 시장 방문객 누구나 연등에 새해 소원 등 메시지를 남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구본호 충무동 새벽·해안시장 문화관광형 육성사업단장은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라고, 우리 충무동 새벽시장과 해안시장을 찾으면 싼 가격에 제수용품을 장만하는 것은 물론 눈과 마음까지 채워갈 수 있다.”며 많이 찾아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