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산업

설맞이 대형유통기업 유통질서 지도점검 실시

전주시, 11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대규모점포 및 기업형수퍼마켓 유통질서 점검


전주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소비자 보호 및 상거래 질서 확립을 위해 대형유통기업을 대상으로 한 유통질서 지도·점검에 나섰다.



전주시는 11일부터 오는 17일까지 1주일 동안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관내 대규모 점포 9개소와 기업형슈퍼(SSM) 27개소를 대상으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식품위생 분야와 농축수산물 분야, 가격표시제 분야, 상거래저울 등 4개 분야에 걸쳐 진행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냉장·냉동식품 보관기준 적정 여부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여부 △원산지 미표시 및 허위표시 △판매가격표시 및 단위가격 표시 △상거래 저울 구조 및 정기검사 여부 등이다.


특히, 시는 소비자 보호를 위해 지난해 개정된 ‘농수산물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의 변경사항이 제대로 지켜지고 있는지 여부와 상거래 저울 조작 및 과대포장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전주시는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시정토록 조치하고, 위반사항은 관련법령에 의거해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을 내릴 계획이다.


김기평 전주시 지역경제과장은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농식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지도·단속을 강화하는 등 유통질서를 확립하고, 소비자와 생산자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