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문화종합

최창엽, 마약혐의 '집행유예'...훈남 엄친아의 추락


필로폰 등 마약 투약 혐의로 기소된 배우 최창엽과 쇼호스터 류재영이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4단독은 마약류관리법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창엽과 류재영에게 징역 10월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약물치료 강의를 명했다고 11일 밝혔다.

최창엽은 지난해 5월께 지인과 서울 모처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구속됐다. 류재영 역시 최창엽과 함께 필로폰을 투약했다가 덜미를 잡혔다.

류재영은 올해 7~9월 필로폰을 0.03g씩 세 차례 투약하고 엑스터시를 복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의 혐의는 지난 9월 서울 관악구 신림동 자택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배우 최창엽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드러났다. 당시 류재영은 방송 스트레스로 인해 필로폰을 투약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재판 과정에서 자신들의 잘못을 뉘우치고 사회적 유대도 분명한 점, 동종 전과로 처벌 전력이 없는 초범인 점 등을 고려해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최창엽은 2011년 '휴먼서바이벌 도전자'로 얼굴을 알린 후 KBS2 'TV소설-복희누나'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tvN '더 지니어스:게임의 법칙'에 출연했다. 

류재영은 CJ오쇼핑 소속 쇼핑호스트로 2005년부터 쌓아온 홈쇼핑 분야의 명성으로 ‘걸어 다니는 1인 기업’이라고 불릴 만큼 큰 매출을 올리는 실력파로 이름을 알렸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