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전라도/광주

전주시보건소, 소외계층 돌봄에 ‘앞장’

전주시보건소 보건행정과, 장애인시설인 평안의 집 방문·화장지 등 생필품 전달


전주시보건소 직원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사랑 나눔에 동참했다.



전주시에 따르면, 전주시보건소 보건행정과 직원들은 10일 설 명절을 앞두고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장애인 시설인 평안의 집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하였다.


이날 직원들은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작지만 생활에 꼭 필요한 화장지와 물티슈 등 생필품으로 마련해 전달했다.


서민정 평안의 집 원장은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점점 각박해져가고 있는 요즘, 먼저 소외된 이웃들을 찾아준 전주시보건소에 감사드린다”면서 “원생들과 따뜻한 명절을 맞을 수 있도록 도와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성원 전주시 보건행정과장은 “경기가 어려워 시설을 찾는 따뜻한 손길이 부족해 항상 아쉬웠는데 장애인들이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작지만 직원들이 정성을 모아 방문을 계획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러한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평안의 집은 전주시 완산구 중화산동에 위치한 20여명의 지적장애인들이 거주하는 소규모 사회복지시설이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