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전라도/광주

전주시자원봉사센터, 겨울방학 대학생 해외봉사활동 START!

2013년부터 시작한 낙후 해외지역 봉사 인도네시아까지 활동 영역 넓혀
24명 단원들과 14박 15일 인도네시아 낙후지역으로 해외봉사활동 전개


전주시자원봉사센터가 대학생 해외봉사활동 영역을 인도네시아까지 넓혀나가고 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전북지역 대학생 해외봉사단원 등 자원봉사자 24명이 겨울방학을 이용해 14박 15일 동안 인도네시아 낙후지역에서 해외봉사활동을 전개한다고 9일 밝혔다.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가 주최하고 전주시자원봉사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해외봉사활동은 교육부와 월드프렌즈코리아의 후원으로 선발된 호남특화지역 대학생 21명과 봉사단장(이혜숙 한일장신대 교수), 인솔자 2명(전주시자원봉사센터 직원) 등 24명이 2주간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 파툭2번학교에서 교육봉사와 노력봉사를 펼치게 된다.


봉사자들은 인도네시아 현지 학교에서 한국문화·미술과학·보건위생·체육 등 4개 과목을 현지 눈높이에 맞추어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도로 평탄화 및 학교 페인트 작업을 통해 현지 아이들의 학교생활에 필요한 시설물을 보수해줄 계획이다.


이와 함께, 대학생 해외봉사단원들은 양국의 문화교류 행사를 통해 K-POP과 태권무 등 다양한 한국문화를 알리고, 현지 아이들과 주민들에게 많은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해외봉사활동에 앞서 8일과 9일 이틀간 해외봉사활동을 위한 2차 심화교육을 실시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호남 특화지역을 대표해 전주시가 호남권 대학생들의 해외봉사활동을 주관한다는 것은 전주가 자원봉사의 선구자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는 증거로 매우 의미있고 보람된 일이다”라며 “해외봉사활동을 부족함 없이 준비하고, 보람차고 뜻깊은 봉사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2013년부터 매년 여름방학과 겨울방학을 이용해 총 8회째 해외봉사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관련기사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