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산업

북미 시장개척단 참가하세요~

전남도, 18일까지 중기 모집…4월 2일부터 미국캐나다 파견


전라남도는 수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18일까지 북미 시장개척단 참가 업체를 모집한다.

북미 시장개척단은 오는 4월 2일부터 9일까지 8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뉴욕, 캐나다 밴쿠버를 방문해 현지 바이어와 자사 상품에 대해 1대1 방문 상담 활동을 펼친다.

미국은 아시아 식품시장이 잘 형성돼 있어 전남의 다양한 농수산제품 진출이 적합하다. 아시아인 또는 외국인들로부터 한국 제품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거대한 소비시장이다.

캐나다는 아시아 이민자 증가 등으로 아시아 식품 시장 규모가 커지면서 관련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전남에 소재한 수출 중소기업으로서 자사제품에 대한 영어 카탈로그 또는 동영상을 가진 업체면 신청 가능하다. 또한 수출을 준비하는 내수기업도 참가할 수 있다.

현지 바이어 발굴은 중소기업진흥공단 현지 네트워크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현지 무역관을 통해 이뤄진다. 참가 기업은 바이어 발굴 부담이 줄어 자사 상품 홍보에 집중할 수 있다.

시장개척단은 12개 업체 내외로 구성되며, 업체 선정은 현지 시장성과 수출 능력, 바이어 발굴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해 이뤄진다.

참가 기업으로 선정되면 바이어 발굴비, 현지 통역비, 상담장 임차료, 항공료 50%(최대 100만 원)를 지원받는다. 참가 회사는 잔여 항공료와 숙박비만 부담하면 된다.

선경일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은 “2017년 처음 추진하는 시장개척단인 만큼 참가 업체들의 파견 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실제 구매력 있는 우수 바이어 발굴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특히 북미시장 진출에 관심 있는 농수산 식품업체가 많이 참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참가 희망 업체는 전라남도 수출정보망(www.jexport.or.kr)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중소기업진흥공단 전남지역본부에 18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실(061-286-2454) 또는 중소기업진흥공단 전남지역본부(061-280-8035)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