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전라도/광주

익산시청 진준형 사회복무요원, 시민 생명 구하다!



익산시 청소자원과 사회복무요원인 진준형(24)씨가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재빠른 신고와 신속한 응급처치로 시민의 생명을 살려 지역사회에 감동을 주고 있다.

 

16일 오전 1150분경 북부시장 남중치안센터 부근 오거리에서는 자동차와 오토바이의 충돌사고가 발생했다. 오토바이 운전자는 도로 위에 많은 피를 쏟아내며 의식을 잃고 쓰러진 상태였다.

 

주위에 많은 사람들이 있었으나 모두 겁을 먹고 어찌할 바를 몰라 하고 있던 순간 그 장소에 있던 진준형 씨는 재빨리 119에 신고했다.

 

이후 119 지시에 따라 구급차가 오기 전까지 차분하게 환자의 기도를 확보하고 출혈 부위를 압박하여 지혈을 하는 등 신속히 응급조치를 했다. 진준형 씨의 침착하고 신속한 응급조치로 오토바이 운전자는 안전하게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갈 수 있었다.

 

시 관계자는 평소 진준형 씨는 성실하고 매사 모범적인 모습을 보여 타 사회복무요원들에게 귀감이 되어왔다귀중한 시민의 목숨을 구할 수 있게 되어 다행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