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1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기타

여수해경, 졸음운항하다 해안가 좌주 어선 구조

여수해양경비안전서(총경 김동진)는 5일 새벽 4시 18분께 전남 여수시 화정면 백야도 인근 해안가에 H호(89톤, 안강망, 승선원 13명)가 좌주(물이 얕은 곳에 걸림)됐다는 신고를 받고 긴급히 경비함정과 122구조대, 해경센터 연안구조정을 동원 구조했다고 밝혔다.

H호는 다행히 인명피해와 배 선체 파공 상태는 없고, 선내 경유 10드럼(2,000ℓ) 적재되어 있으나 유출은 되지 않았으며, 해경에서는 기름유출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또한, 인근 선단선을 이용해 오늘 정오 12시경 만조시를 기해 배를 끌어내고 예인작업을 통해 H호가 안전하게 여수시 국동항으로 입항 할 때까지 경비함정이 호송할 예정이다.

해경관계자는 “사고 H호는 20일간의 고된 작업을 끝내고 새벽 시간을 이용해 입항하던 중 졸음운전으로 해안가에 좌주된 것으로 보고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확인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H호 선장 윤 모(55·남)씨는 지난달 12월 24일 6시 20분께 여수시 국동항을 출항 가거도와 추자도 인근해상에서 조업을 마치고 여수시 국동항으로 입항하던 중 백야도 인근 해안가에 좌주하는 사고를 당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