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1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레저

익산 최문숙 원장 ‘눈빛으로도 크는 아이들’ 출간 잔잔한 화제

신용원광어린이집 최문숙 원장 원아들의 활동사례를 모은 책 발간




익산시 신용원광어린이집 최문숙 원장(53)이 원아들의 활동사례를 모아서 눈빛으로도 크는 아이들이란 책을 지난 12월에 출간하여 잔잔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 원장은 올 초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교육인 사회복지글쓰기과정에 입문하였다. 9개월 동안 연 5회에 걸쳐 12일씩 글쓰기훈련을 받았다. 그러면서 어린이집 원아들과 보육교사의 소소한 대화들을 부모님들과 함께 나누고자 틈틈이 집필 작업을 해왔다.


책의 소재는 최근 12년 동안 보육교사가 회의시간에 아이들의 아기자기하게 활동사항을 발표한 이야기들을 모았다. 어린이집 원장이 아이들의 토막말 속에 그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애정을 순수하게 담아내었다. 491편이고 간략하게 수록되어 있어서 읽기에도 부담이 없다.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에서 발간한 이 책은 공익용으로 전국 공공기관에 배부하여 홍보할 계획이다.

 

최 원장은 2004년에 신용원광어린이집 원장에 취임 후 12년 동안 한결같은 마음으로 보육사랑에 전념해 왔다. 원장은 누리과정예산, 아동학대 등 어린이집 문제 때문에 의기소침해 질 때마다 아이들과 나누었던 대화를 한가지 씩 꺼내어 울적한 기분을 달래기도 했다.”아이를 돌보며 시시 때대로 웃을 수 있어 우리는 참 행복한 사람들이다.”고 했다.

 

이 책의 출간을 계기로 참되게 자라자, 즐겁게 배우자, 모두에게 감사하자란 원훈처럼 아이들이 해맑게 자랄 수 있도록 지역사회를 비롯하여 보육교직원과 학부모의 맑은 눈빛과 따뜻한 관심이 더 필요해졌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