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레저

서울시, 보신각 제야의 종소리로 정유년 새해 연다

- 12.31(토) 자정에 보신각서 '제야의 종 타종' 행사… 대중교통 연장 운행
- '16년 안전상 수상자 등 시민대표 11명, 박원순 시장 등 고정인사와 타종
- 버스․지하철 막차 2시간 연장 운행, 행선지별 도착시간 다르니 확인 '필수'
- 소방재난본부 비롯 유관부서 합동 화재․안전사고 등 현장 안전관리 총력

서울시가 올해도 어김없이 12월 31일(토) 자정에 보신각에서 시민들과 함께 제야의 종을 울린다. 시는 타종행사에 참석했다가 늦은 시각에 귀가하는 시민들을 위해 이 날 버스, 지하철 막차를 연장 운행한다.
서울시는 올해「제야(除夜)의 종」타종행사에 함께 참여할 시민대표로 2016년 사회 각 분야에서 시민에게 희망과 용기를 준 인물 11명을 선정하고 31일(토) 종로 보신각에서 33번의 제야의 종을 울린다고 밝혔다.
올해 타종에는 매년 정례적으로 참여하는 고정인사인 서울시장․서울시의회의장․서울시교육감․서울경찰청장․종로구청장과 서울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추천받은 다양한 분야의 시민대표 11명이 참여한다.
시민대표 11명에는 안전․봉사․모범납세 등 사회 각 분야에서 시민에게 귀감이 되고 희망을 나누어 준 인물, 어려운 여건을 극복하고 자기 분야에서 정상에 선 인물 등이 선정됐다.
시는 보신각 특설무대를 마련해 타종 전․후 축하공연, 시장 신년인사 등 타종행사 현장을 찾은 시민들이 함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제야의 종 타종행사는 tbs교통방송과 라이브서울․라이브원순․유튜브․유스트림․아프리카TV․다음TV팟 등 온라인 방송을 통해서도 생중계 된다.
시는 이 날 타종행사를 보고 늦은 시각 귀가하는 시민의 교통편의를 위해 지하철과 버스 막차를 연장 운행한다.
지하철은 토요일 기준으로 보통 자정에 운행이 종료되지만 12.31(토)에는 2시간 늘어난 새벽 2시까지 연장(종착역 기준), 총 153회 증회 운행한다.
보신각 주변을 경유하는 시내버스 42개 노선도 보신각 인근 정류소에서 차고지 방향으로 새벽 2시 전․후 출발한다. 종로를 지나는 올빼미버스 4개 노선(N15, N26, N37, N62)도 정상 운행하니 이용에 참고하면 된다.
아울러 타종행사로 인해 12.31(토) 23:00~익일 01:30분까지 종로․우정국로․청계천로 등 보신각 주변 도로에 차량 진입이 통제될 예정이며, 이에 따라 버스도 우회 운행한다.


관련기사

기자정보

관리자

축제뉴스 운영 관리자 정보 서비스 책임을 맡고 있는

사단법인 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입니다.

'축제'가 모티브가 되어 사회전반에 걸친 기사 및 정보를 서비

스합니다. 감사합니다.

프로필 사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