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부산/울산

부산시교육청 29일 학교예술교육 페스티벌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12월 29일 오후 2시30분부터 2시간동안 부산학생예술문화회관에서 부산학교예술교육 페스티벌, ‘조화로운 감성으로 행복을 노래하는 송년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학생, 학부모, 교사, 지역사회 단체가 무대의 주인공이 되어 공연에 참여함으로써 부산교육가족 전체가 하나 되고 조화, 감성, 행복을 노래하는 축제 한마당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다.

이날 음악회에는 김석준 교육감이 참석해 학교예술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음악회에 참여하는 부산교육가족들을 격려한다.

공연은 1막 ‘꿈의 마당’으로 시작해 ‘조화로운 감성 마당’, ‘함께 나누는 행복마당’ 등 모두 3개의 섹션으로 이어진다.

꿈의 마당’에서는 웅장하고 절도 있는 명금일하 대취타와 ‘신세계로부터’, ‘El Cumbanchero’ 등 교향곡이 힘차게 울려 펴진다.

또한 ‘조화로운 감성 마당’에서는 학교급별(초․중․고․특수학교), 출연진별(학생․교사․지역사회), 악기와 장르별(국악․양악, 합주․합창․중주․중창․댄스 등)로 다채로운 공연을 펼친다.

이어서 ‘함께 나누는 행복 마당’에서는 어린이와 어머니가 함께하는 합창, 몸으로 자유로움을 표현하는 무용, 웅장한 악대부의 연주, 쇼콰이어 공연 등 예술을 통해 함께 하는 삶의 열정을 보여준다.

특히, 마지막에는 전 출연진과 전체 관람자들이 손을 잡고 희망과 꿈을 담아 신나고 흥겹게 편곡한 우리의 노래 ‘아리랑’ 합창을 통해 정유년(丁酉年) 부산교육의 새로운 도약을 다짐한다.

김숙정 유초등교육과장은 “이번 음악회를 통해 한 해를 마무리하고 학교문화예술교육의 발전적 변화를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어린 시절에 하나하나 쌓은 문화예술의 경험은 풍요로운 삶을 사는 준비과정이며, 평생의 큰 자산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