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0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국내여행

여수시, ‘2017년 지자체 시티투어 공모사업’ 선정

국비 1억5000만원 지원받아 ‘낭만버스킹 투어버스’ 운행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문화체육관광부의 ‘2017년 지자체 시티투어 공모사업’에서 최종 사업자로 선정돼 국비 1억50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내년도 지자체 시티투어 공모사업에는 여수시를 비롯해 부산광역시, 대전광역시, 광주광역시 등 4개 지자체가 응모했다. 1~2차 서류 및 현장심사, 3차 시티투어 운영 PT발표 등으로 치열한 경쟁을 벌인 가운데 여수시가 최종 사업자에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여수시의 ‘낭만버스킹 투어버스’는 전국적인 유명세를 타고 있는 여수밤바다와 낭만버스킹을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시티투어로 관광객들의 여행 만족도를 크게 높일 전망이다.

탑승객들은 밤바다 해안 길을 운행하는 시티투어 버스에서 함께 탑승한 전문MC, 거리공연가들과 즐겁게 어울리고 해변에서 공연을 감상하는 등 지역의 관광자원을 제대로 즐기게 된다. 

특히 ‘낭만이 흐르는 여수밤바다’라는 슬로건으로 누구나 한번쯤 가지고 있는 사랑의 추억을 여수밤바다에서 회상하고 느낄 수 있도록 하고, 여수밤바다의 메카 해양공원에서 버스커들과 함께 노래 및 사랑의 세레나데 등 다양한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김재일 여수시 관광과장은 “엔터테인먼트 요소가 결합된 체험형 시티투어인 ‘낭만버스킹 투어버스’가 여수를 대표하는 관광 상품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고 새로운 관광콘텐츠 개발에도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인들이 직접 전하는 전통과 한옥 이야기 들으러 오세요 대목장들의 작품을 비롯한 무형문화재들의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관객이 작가들의 설명을 직접 듣고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월 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17 한옥박람회를 통해 마련된다. 한옥의 전체공정을 책임지는 대목수들의 작품들이 실제 크기의 공포 모형, 축소사이즈의 정자 등으로 전시되며 현장에 상주하는 도편수와 관람객이 직접 소통한다.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소병진 소목장과 16명의 제자 작품이 전시되는 세션에서는 전통 목가구를 제작하는 전체 공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다양한 기법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작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어 공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은 물론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전통가구, 침선, 자수, 도예, 나전, 소반 등 이수자들의 전시는 현대생활에 밀접한 작품들로 김보미 작가의 청자로 만든 커피드리퍼, 커피 핸드밀, 오유미 작가의 나전 작품 등이 전시 도슨트와 함께 페어존으로 꾸며진다. 페어존에서는 전통의 멋은 그대로 살아 있되 실용성과 현대적 디자인 감각을 더한 신진 작가들의 작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하다. 한옥박람회 조직위원회는 “한옥 안에는 전통과 관련된 모든 예술이 담겨있다” 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