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경상도

청도군 화양읍 다로리 ‘반시밸리 벽화마을 조성’ 마을축제

이승율 군수 “청도소싸움장, 프로방스, 와인터널을 잇는 남성현권 관광벨트 중심지로 부각”

 

  경북 청도군 화양읍 다로리(이장 이명희)에서 반시밸리 벽화마을조성을 기념하여 작은 마을 축제가 열렸다.

 

이 행사는 청도군에서 지역행복생활권 사업으로 지원하는 신의물방울 6차산업 창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사업으로, 화양읍 다로리 마을 주민들의 삶의 이야기가 담긴 벽화 거리 조성, 마을 주민들의 문화예술교육사업을 통한 청춘대학 운영, 그리고 마을공동체 만들기 교육을 통해 주민 모두가 직접 사업에 참여하여 다로리 마을만의 특색있는 이야기를 담아냈다.

 

행사를 기획한 이명희 화양읍 다로리 이장은 오늘 마련한 마을축제 행사는 우리 주민자치회에서 자발적으로 기획하여 준비하였으며, 반시밸리 사업의 성공적 마무리를 자축하며 반시밸리 벽화마을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해준 청도군 관계자 및 주민 모두를 격려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다로리 마을이 볼거리가 있는 마을로 변모됨에 따라 와인터널 - 다로리 벽화거리 - 청도소싸움경기장 - 프로방스를 연결하는 테마관광지가 자연스럽게 꾸며지게 되었다.

 

행사에 참석한 이승율 청도군수는 축사를 통해 화양읍 다로리는 청도군 최고의 관광지인 청도소싸움장과 프로방스, 와인터널을 잇는 남성현권 관광벨트의 중심에 있는 만큼 이번 사업을 계기로 많은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또하나의 관광명소로 자리 잡을 것을 확신 한다면서 이제 다로리 주민들 스스로가 관광객들에게 볼거리와 함께 지역농산물 판매 및 먹거리를 개발하여 관광수익창출에 노력해 나가야 하며 우리 군에서도 부자마을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