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영화

'대장 김창수', 충무로 최강 연기대장 모두 모였다…7일 크랭크인

[온라인뉴스팀] 충무로 최강 연기 대장을 한데 모은 영화 '대장 김창수'가 7일 첫 발걸음을 뗀다.


'대장 김창수'는 명성황후 시해범을 살해한 죄로 인천 감옥소에 수감된 청년 김창수가 미결 사형수에서 독립운동가 '대장 김창수'로 거듭나기까지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2016년 '시그널'과 '아가씨'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모두 장악했던 조진웅이 독립운동가 대장 '김창수'로 다시 한 번 우리에게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려 한다. 김창수는 명성황후 시해에 가담한 일본인을 살해했다는 혐의로 감옥에 투옥된 후 핍박받는 조선인들을 보며 점차 독립운동가로 성장해가는 인물이다. 조진웅은 우직함과 카리스마로 영화의 안과 밖을 동시에 이끄는 '대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창수를 둘러싼 인물들 역시 예사롭지 않다. 김창수를 비롯해 모든 죄수들을 관리 감독하며 불법 노역까지 시키는 냉혈한 감옥소장 '강형식' 역에는 송승헌이 캐스팅됐다. 송승헌의 첫 악역 도전인 만큼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정만식은 김창수를 예의주시하는 수감생 '마상구' 역을, 정진영은 김창수와 뜻을 함께하며 그에게 힘이 되어 주는 '고진사' 역을 맡았다. 여기에 유승목 신정근 정규수를 비롯한 감초 배우들부터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이서원, '구르미 그린 달빛' 곽동연 등 신예들까지 대거 출연해 묵직함을 더한다.


지난달 31일 진행된 고사 현장에서 조진웅은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작품이다. 사고 없이 무사히 촬영 마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촬영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주연부터 조연까지 이름이 곧 신뢰가 되는 배우들이 총출동한 '대장 김창수'는 대장급 완성도로 큰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올 여름 700만 관객을 동원한 흥행작 '터널'의 제작사 ㈜비에이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다.


대한민국 연기 대장들을 한자리에 모으며 캐스팅 소식만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대장 김창수'는 7일 크랭크인하여 2017년 개봉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