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국제

야마모토 세이코, 다르빗슈 유 '또 다시 사랑'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의 투수 다르빗슈 유와 레슬링 세계 챔피언 출신 야마모토 세이코가 법적 부부가 됐다.

일본 스포츠 전문 매체 '스포츠 호치'는 1일 "다르빗슈 유가 야마모토 세이코와 혼인 신고를 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올 시즌 중 대리인을 통해 일본 오사카 하비키노시청에 혼인 신고를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다르빗슈는 야마모토 세이코와 교제중이던 지난해 2월 세이코의 임신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다르빗슈는 세이코와 그의 전 남편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도 함께 살고 있었다. 두 사람은 지난해 7월 둘째 아들을 낳고 그로부토 1년 뒤에야 혼인 신고를 하게 됐다.

야마모토 세이코는 과거 세계선수권 3연패, 3체급 4개 선수권에서 우승한 전설적인 레슬링 선수 출신이다. 과거 일본 핸드볼 국가대표 나가시마 히데아키와 결혼한 뒤 파경을 맞은 바 있다.

다르빗슈 유는 지난 5월 빅리그에 복귀해 7승 5패(평균 자책점 3.41)의 성적을 거뒀다. 그는 "1년동안 가족과의 시간이 많았다. 가족의 소중함을 알게 됐다" 재활 기간의 소회를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