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4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대구시

대구수성구청 태권낭자들... 대구시 태권도팀 기 살렸다!!

- 수성구청여자태권도선수단, 제97회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서 금2, 은1, 동1 획득
- 대구시태권도선수단이 태권도종목별순위 종합 2위 차지하는 견인차 역할 '톡톡'


대구 수성구청여자태권도선수단은 올해 실업연맹기, 협회장기, 대통령기, 한국실업최강자전, 국방부장관기 등 전국대회서 종합우승을 차지하는 등 잇따라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명실상부 최고의 명문 여자실업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이다.

 

수성구청 태극낭자들은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한서대 영암체육관에서 열린 제97회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서 대구시 대표로 참가, 금2, 은1, 동1 을 획득했다.

 

그 결과 전국체전서 대구시 태권도선수팀이 금6, 은6, 동9 개로 태권도종목별순위 종합 2위를 차지하는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수성구청 김보미 선수는 대회 첫날부터 금메달 소식을 전하며 메달레이스의 서막을 알렸다.

 

8일 대회 첫날 김보미(-46㎏급) 선수는 여자일반부 경기서 월등한 기량을 뽐내며 결승에오른 전남 최희정(상무) 선수를 15대 4로 가볍게 물리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어 국내 최강자임을 다시한번 입증했다.

 

올해 신규 입단한 김 선수는 3대 메이저대회인 대한협회장기를 시작으로 대통령기, 국방부장관기에 이어 전국체전까지 금메달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대회 이튿날인 9일에는 김재아(-49㎏급) 선수가 리우올림픽 금메달 리스트인 김소희 선수를 16강에서 제압하며 이변을 연출했을 뿐 아니라 결승까지 전 경기 모두 골든포인트로 승리하는 진기록을 남기면서 금메달을 목에 걸어 화제의 중심에 섰다.

 

-67kg급 경기에 출전한 김아현 선수도 결승에서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황경선(고양시청)선수와 팽팽한 승부를 펼친 끝에 값진 은메달을 추가했다.

 

수성구청 선수들의 메달 행진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대회 마지막 날인 11일에는 임소라(-57㎏급) 선수가 경북 윤수지(성주군청) 선수와 연장까지 가는 접전 끝에 아쉽게 패하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수성구청여자태권도선수단의 성장은 날이 갈수록 더하고 있다.

 

지난 2015년 1월 여자팀으로 재창단한 수성구청 여자태권도팀은 창단과 동시에 국가대표 선수를 키워냈을 뿐 아니라 창단 2년째인 올해는 3대 메이저대회인 협회장기대회, 대통령기대회, 국방부장관기대회를 모두 제패하는 저력을 과시했다.

 

선수단은 이번 제97회 전국체전을 포함 총 50개(금16, 은24, 동10개)의 메달을 휩쓸며 최강 실업팀으로 이름을 전국에 알렸다.

 

이진훈 수성구청장은 “조성호 감독의 뛰어난 지도력 아래 출전 대회마다  좋은 성적을 거둔 선수들이 자랑스럽다” 며 “노은실 선수에 이어 또 한번 국가대표 선수가 나올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수단은 오는 11월 7일부터 11일까지 올해 메달리스트들이 대거 참여하는 ‘전국남녀우수선수선발대회 겸 2017년 국가대표선수선발 예선대회’에 참가해 기량을 맘껏 발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